Articles

/Articles

무용칼럼 762. “꿈나무 비보이 다 모여라.”

By | 6월 20th, 2018|Categories: Articles, 칼럼|

“꿈나무 비보이 다 모여라.” 진발레스쿨 여름방학 특별 프로그램 신나는 여름방학이 다가왔다. 6월부터 시작되는 여름방학은 거의 두 달이 넘기 때문에 이 기간을 잘 활용하면 뭔가 뜻깊은 추억거리를 자녀에게 만들어 줄 수 있다. 우리 아이들에게 색다르고 재미있는 발레와 아크로바틱. 비보이 체험 학습을 통해 뜻깊은 추억을 만들어주자. 어린이에게 좋은 여름 운동으로 댄스를 ACE에서 추천할 만큼 춤을 통한 활동은 우리의 [...]

무용칼럼 762. “꿈나무 비보이 다 모여라.”에 댓글 닫힘

무용칼럼 763. “ 월드컵을 통해 우리는 하나”

By | 6월 20th, 2018|Categories: Articles, 칼럼|

“ 월드컵을 통해 우리는 하나”   드디어 모두가 기다리던 월드컵이 시작되었다. 지난 월요일 새벽 5시에 치러진 스웨덴전에서 태극전사들이 끝까지 선전하는 모습에서 우리는 승리와 상관없이 모두 하나가 되었다이날을 위하여 진발레스쿨의 30여 명의 단원은 모두 승리를 기원하며 한 달 전부터 열띤 응원 댄스를 준비하였다. “애들아 연습 그만해! 쉬지도 않고 계속하니? ” “아니에요. 선생님! 너무 신나여. 가슴이 설레요. 우리가 [...]

무용칼럼 763. “ 월드컵을 통해 우리는 하나”에 댓글 닫힘

무용칼럼 761.행복한 노년의 삶 “원앙 데이트 ”

By | 6월 3rd, 2018|Categories: Articles, 칼럼|

무용칼럼 761.행복한 노년의 삶 “원앙 데이트 ” 행복한 노년의 삶  “원앙 데이트 ” 해 년마다 우리 고유명절 단오절이 되면 타운에서 신나는 축제마당이 열린다. 경로 축제 원앙 데이트가 올해로 19회째이다. 시니어를 초청해 노래도 부르고, 춤도 추며 식사도 대접한다. 진발레스쿨에서는 전미한인복지협회가 주최하는 행사 때마다 아이들은 “ 할머니 할아버지 건강하세요” 하며 고사리손으로 세배를 드리고 춤을 추며 자원봉사 공연을 하였다. [...]

무용칼럼 761.행복한 노년의 삶 “원앙 데이트 ”에 댓글 닫힘

무용칼럼 760. 월드컵 다시 뜨겁게… 대한민국 짝짜작짝.

By | 5월 28th, 2018|Categories: Articles, 칼럼|

월드컵 다시 뜨겁게… 대한민국  짝짜작짝. 월드컵이 눈앞에 다시 왔다. 카운트 다운 2주를 남긴 채 6월 14일 러시아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지구촌은 월드컵축제로 후끈해진다. 2002 년 한국은 기적 같은 4강 신화를 일궈내면서 거리는 온통 붉은 물결로 춤을 추었다. 대한민국, 짝 짜 짝 짝”하며 응원구호를 외치고 “오 필승 코리아”에 맞추어 꼭지점 댄스를 추며 손에 땀을 쥐고 태극전사가 한 골을 [...]

무용칼럼 760. 월드컵 다시 뜨겁게… 대한민국 짝짜작짝.에 댓글 닫힘

무용칼럼 759. 발레 스트레칭, 누구나 동안이 될 수 있다.

By | 5월 20th, 2018|Categories: Articles, 칼럼|

발레 스트레칭, 누구나 동안이 될 수 있다.   “오랜만에 뵙네요? 그런데 세월이 거꾸로 가나 봐요? 점점 더 젊어지고 날씬해지는 거 같아요? 그 비결이 뭔가요?” 길에서 우연히 아는 분을 만나면 나는 이런 질문을 자주 받는다. 나이보다 어려 보이고 동안의 얼굴이 되고 싶은 마음은 남녀를 막론하고 누구나 꿈꾸는 소망이기도 하다. 동안이란 말 그대로 아이의 얼굴, 즉 자신의 나이보다 [...]

무용칼럼 759. 발레 스트레칭, 누구나 동안이 될 수 있다.에 댓글 닫힘

무용칼럼758. 발레와 오페라는 한 식구“리골레토”

By | 5월 14th, 2018|Categories: Articles, 칼럼|

무용칼럼758  발레와 오페라는 한 식구“리골레토”   성인이 되어서 취미로 발레를 배우면 좋은 점은 무엇일까? 예쁘고 균형 잡힌 몸매, 자세교정, 다이어트, 유연성 증강, 우아한 몸짓 등 발레가 주는 이로움은 굉장히 많다. 최근에는 발레가 건강의 개념으로 인식되면서 취미로 성인발레를 시작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발레의 또 다른 매력은 클래식의 이해라 할 수 있다. 한미무용연합회 진발레스쿨에서는 5월 16일 목요일 오후 7시“ 진 최의 무용 이야기””정기 강좌를 개최한다. 이번 강좌는 발레와 오페라는 한 식구라는 제목으로 베르디의 [...]

무용칼럼758. 발레와 오페라는 한 식구“리골레토”에 댓글 닫힘

무용칼럼757. 장애우와 함께 사랑의 춤을 …

By | 5월 7th, 2018|Categories: Articles, 칼럼|

장애우와 함께 사랑의 춤을 …   감동 그 자체였다. 이처럼 맑고 순수할 수가 있을까? 누가 저들을 발달장애아라고 할 수 있을까? 흐르는 음악에 맞추어 춤을 추며 천진난만하게 웃는 모습에서 우리 모두 깊고 진한 감동과 사랑을 체험하였다. 지난달 발달 장애인을 위한 사랑의 마당 축제가 열렸다. 그동안 각종 커뮤니티행사에 한미무용연합회와 진발레스쿨 단원들은 무용 공연을 통하여 수백 번의 봉사를 하였지만, [...]

무용칼럼757. 장애우와 함께 사랑의 춤을 …에 댓글 닫힘

무용칼럼756. 니체 그대여! 너의 마음을 알 거 같어…

By | 4월 30th, 2018|Categories: Articles, 칼럼|

니체 그대여! 너의 마음을 알 거 같어...  사람들은 살아가면서 누구나 기억에 남는 일이 있을 것이다. 그 기억이 평생을 함께한다. 내 인생에서 가장 큰 선물을 중학교 때 받았었다. 계몽사의 소년, 소녀 세계문학 전집이다. 책이 집안의 장식품었던 그 시절에는 집집마다 응접실에 브리태니커 백과사전과 벽에는 스킬자수 그림이 붙어 있는 게 유행이었다. 어느 날 학교에 돌아와 집에 오니 내방에 책장 [...]

무용칼럼756. 니체 그대여! 너의 마음을 알 거 같어…에 댓글 닫힘

무용칼럼 755. 발사모와 함께한 백조의호수

By | 4월 23rd, 2018|Categories: Articles, 칼럼|

발사모와 함께한  백조의호수 지난달 발사모(발레를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팀 20여 명이 함께 엘에이 발레단의 백조의 호수 발레공연을 관람하였다. 백조의 호수는 클래식 고전발레의 대표작으로 1876년 초연 이래 142년이 지난 지금도 발레의 명작이라고 말할 수 있으며 전 세계에서 각 발레단에서 지금까지 널리 공연되고 있다. 원작에 충실한 3시간을 넘게 공연한 백조의 호수공연 이었다.  “흑조와 백조가 한 명의 발레리나였네요. 짤뚝한 발레튜튜가 [...]

무용칼럼 755. 발사모와 함께한 백조의호수에 댓글 닫힘

무용칼럼 754. 내가 로라 전 회장을 지지하는 이유.

By | 4월 16th, 2018|Categories: Articles, 칼럼|

754. 내가 로라 전 회장을 지지하는 이유.   지난주 타운에 엘에이 한인회 로라전회장 재출마를 지지하는 후원 행사가 열렸다. 200여명이 넘는 지지자들이 앉을자리도 없이 행사장을 가득 메웠다. 모두 한결같이 그녀를 지지하였다. 프랑스어로  주느세콰( Je ne sais quoi)는 형언하기 어려운 것이라는 뜻으로 딱 꼬집어 말할 수 없는 “ 특별한 매력”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내가 본 로라 전 회장의 [...]

무용칼럼 754. 내가 로라 전 회장을 지지하는 이유.에 댓글 닫힘